우리 교회를 통해 매년 예수님을 믿는 사람들이 꽤 많은 편이었지만 자연감소로 인해 숫자적으로는 급증 하지는

않았습니다우리 교회는 가정교회를 시작 할때에 처음부터 이미 믿는 사람들은 받지 않으려고 하였고 또 VIP

한사람이 목장에 나오고 교회에 나와서 예수님을 믿기 까지는 오랜 시간이 걸리기 때문 입니다.

 

우리 교회가 사용하던 교회 건물이 컸고 그로인해 건물로 지출되는 비용이 꽤 많았고  그것이 교회에 부담이 되

었습니다그러자 우리 교회에 매주마다 방문자들이 많은데 믿는 사람일지라도 가정 교회 정신에 동의하는 사

람들은 조건부로 받아 들이면 좋겠다는 생각을 가진 사람들이 있었습니다그렇게 하면서 전도하고 가정교회

를 하고 그러면 교회가 숫자적 으로도 증가하고 재정적으로도 도움이 되고 교회 건물도 유지할수 있다는 생각

때문 이었습니다.

 

그렇게 방문하는 기신자중에서 영혼구원 하는 일에 헌신을 하는 사람들을 받으면 좋은 일군들로 세워 질수도

있고 또 사람도 많아지고 물질로도 도움이 될수 있습니다.  그런데 그렇게 기신자들을 받아서 사람들이 많아지

면 마치 우리 교회가 전도를 많이 해서 된것같이 비쳐질수 있습니다그러나 그것은 내가 지금까지 우리 교회

와 다른 교회들에게 전해온 나의 메세지와 다른 것이고 속이는 것이 됩니다.

 

교회는 교회를 유지 하는것이 목적이 아니고 교회에 맡기신 하나님의 사명을 감당 하는것이 목적 입니다교회

건물이 있으면 좋지만 더 우선적이고 중요한것은 우리 교회와 내가 지금까지 행하고 지켜왔던 정신과 타협하지

않는 것이었습니다.  우리 교회는 비록 어렵고 더딜지라도 하나님이 찾으시는 한 사람 한 사람을 찾아서 기도와

수고를 해서 우리의 희생의 대가와 열매로 예수님을 믿는 사람들로 인해 세워지는 교회가 되고 싶었습니다

 

건물을 놓는 과정은 교회에 대가를 치루었습니다.  내가 현실을 외면하고 너무 영혼구원에 집착하고 타협하지

않는것에 대한 싫음과 또 건물을 놓는 상실감이나 자녀교육 이나 환경의 불편함을 원하지 않는 사람들이 떠나가

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나는 이러한 대가를 지불해야 할때에 도리어 바른 정신을 가진 사람들이 누구인지 구분 되어지고 우리

교회가 지금까지 붙들고 씨름해 왔던 영혼구원의 정신과 방향을 분명하게 붙든 사람들이 남기를 원했습니다

그리고 그러한 사람들이 중심이 되어서 우리 교회가 지금까지 해온대로 계속해서 영혼구원의 사명을 감당하

는 교회가 되기를 원했습니다.  

 

교회가 건물을 놓으면서 우리 교회와 내가 교회 사역을 마치면서 사람들에게 초라하게 비쳐 질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 교회와 내가 모든것을 잃을지라도 하나님이 우리 교회와 나에게 주신 영혼구원의 꿈과 사명을 놓치

지 않고 싶었습니다.  이것이 내가 선택한 길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161 마지막 주일에
교회
2016-03-19 1330
160 마지막 부탁
김재정목사
2016-03-12 1350
159 제자 입니까 ?
김재정목사
2016-03-06 957
158 구원 받았습니까 ?
김재정목사
2016-02-28 998
157 하나님이 주인되신 교회
김재정목사
2016-02-21 1093
156 교회가 교회다워 지는길
김재정목사
2016-02-14 965
내가 선택한 길
김재정목사
2016-02-07 990
154 이,취임 예배에 대하여
김재정목사
2016-01-30 1167
153 내가 품었던 소망
김재정목사
2016-01-24 943
152 26차 40일 작정 기도회
김재정목사
2016-01-18 911
151 부탁과 당부
김재정목사
2016-01-10 1133
150 하나님 앞에 홀로 서는 시간
김재정목사
2016-01-03 1325
149 앞으로의 일들
김재정목사
2015-12-27 1481
148 세상의 평가에 좌우되지 말아야
김재정목사
2015-12-20 976
147 기도가 중심이 되어야
김재정목사
2015-12-13 955
146 금식을 일상이 되게 하는것
김재정목사
2015-12-06 1120
145 의로움에 빠지지 않아야
김재정목사
2015-11-29 999
144 행복은 선택 하는것
김재정목사
2015-11-23 1049
143 교회에 대한 꿈과 사랑
김재정목사
2015-11-15 1023
142 풍성한 삶을 사십시다
김재정목사
2015-11-08 936